월급 150만원 받던 남성, 42억원의 복권으로 인생역전하다

자동차 부품제조 공장에서 근무하며 주급으로 210파운드 한화 약 37만원을

받으며 일하던 영국 남성이 복권으로 인생역전한 이야기가 화제입니다.

하루아침에 월급의 3천배가 넘는 돈을 수령하였으며,

남성은 조만간에 세계로 여행을 떠날것이라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영국 BBC 방송등에 따르면, 랭커셔 주에 살고 있는 안토니 영은

지난 2일 인생 최대의 행운을 잡았습니다.

이날 친구집에서 열린 홈파티에 참석하기 전 구입한 복권이 당첨된것입니다.

자켓 주머니에 대박 복권을 넣어둔채 술에 거나하게 취해 집에 왔습니다.

다음날 확인한 복권의 당첨금액은 상상할수도 없는 큰 금액이었습니다.

공장에서 평일 내내 근무해서 받은 한달 월급의 3천배가 넘는

238만파운드, 한화로 약 42억원에 당첨이 된것입니다.

영은 살면서 한번도 만져본적이 없는 큰돈을 받게 된다는 생각에

설레여서 잠을 잘수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영은 평소처럼 공장에 출근한 후 사표를 냈습니다.

아직 계약이 6개월정도 남았으나, 영은 동료에게 이 일을 꼭 필요로 하는 사람에게

줬으면 좋겠다 라가오 이야기하며, 자신은 복권에 당첨이 되어

더이상 공장에서 일할 필요가 없다 라고 말한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공장을 그만 둔 영은 앞으로 석고를 바르는 미장사업을 시작할 예정입니다.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작하기에 앞서 영은 세계 일주를 하며

그동안 미뤄온 세계 여행을 원없이 할 생각이며, 어머니를 위해서

작은 목조주택 또한 선물해 드릴 계획이라고 귀띔했습니다.

출처 : 파워볼사이트https://fuku-en.info/

댓글 남기기